2015년부터 병원가지 않고도 집에서 원격진료 받는다
병원을 방문하지 않고 집이나 직장에서 IT장비를 이용해 건강 상태를 점검받거나 진료, 처방받는 원격 진료가 본격적으로 도입될 전망이다.

보건복지부는 29일 이러한 내용을 골자로 한 ‘의료법 개정안’을 입법 예고했다. 복지부는 연내에 국회에 이 법안을 제출해 이르면 2015년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입법안에 따르면 거동이 불편한 노인이나 장애인 무의촌 섬이나 벽오지 주민은 의료 기관을 방문하지 않고도 원격 영상 대화로 초진과 재진을 모두 원격으로 받을 수 있다.

복지부는 경증 환자의 대형 병원 쏠림을 막고, 의사협회의 반발을 감안해 원격 진료를 동네 의원만 할 수 있도록 제한했다. 다만 수술이나 퇴원 후 집에서 요양 중인 환자나 지속적인 욕창 관리, 가정용 산소 치료 환자 등은 해당 병원 의료진의 원격 진료를 받을 수 있다.

고혈압이나 당뇨병 등 만성 질환자는 재진 시에만 원격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처음 진료는 의사를 직접 만나서 받아야 한다. 이후 건강상에 큰 변화가 없이 약물만 반복해 복용할 경우는 의료 기관에 가지 않고 원격진료로 약 처방을 받을 수 있다.

이번 복지부 발표에 대해 대한의사협회는 성명을 내고 “원격 진료를 도입하면 일차 의료 기반이 무너진다”며 즉각 반발했다. 원격 진료를 하면 지리적 접근성을 기반으로 생존하는 동네 의원의 존립기반이 즉각 붕괴될 것이라는 주장이다.

복지부는 원격 진료 대상자를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로만 하고 아직 구체화 시키지 않았다. 한 의료기관이 하루에 몇 명까지 원격 진료할 수 있으며 진찰료나 원격 건강지표 관리 서비스 요금을 얼마로 책정하느냐에 따라서 원격의료활성화 유무가 결정될 전망이다.

김미진 기자 / sy1004@mbceconomy.com




2007/04/11
 폐렴 가볍게 봤다가 환자사망
3455
26 2017/02/06
 [건강한 당신] 무릎 굽힐 때 '뚝', 배 안 고픈데 '꼬르륵' 관절염·암 징조일 수도
415
25 2016/12/12
 김보성의 Road FC 첫게임
364
24 2016/08/09
 병원치료 필요한 요양원 4만명 대상 원격의료 이달부터 단계적으로 확대
379
2013/10/30
 2015년부터 병원가지 않고도 집에서 원격진료 받는다
777
22 2009/07/24
 독도 경비대의 원격진료
2212
21 2009/05/15
 IPTV를 통한 원격의료
2279
20 2009/03/19
 U-헬스로 '산넘고 물건너' 산간오지에 인술 전파
3002
19 2008/12/15
 경북 오지 4곳 원격영상진료…이달 말부터 운영
2412
18 2008/10/29
 세계 심장의 날 기념 "리슨 캠페인"
2927
17 2008/03/11
 신용보증기금 KODIT의 월간지 신용사회 3월호 "화제의 기업"
3102
16 2008/01/14
 한국경제신문 기사
2890
15 2008/01/10
 매일경제신문 기사
2864
14 2007/05/31
 한국경제신문 기사
3094
13 2005/12/03
 KBS 뉴스네트워크 방영
3552
12 2004/09/07
 국산 전자청진기로 우주인 심폐음 측정
4003
11 2004/09/07
 국산의료기 NASA 우주선 탑재
3592
10 2004/08/04
 한국일보 이머징 우수기술상 선정 / 증폭도와 음질탁월...
3625
9 2004/07/06
 의료기기타임즈 / 제21호
3783
8 2004/01/29
 지에스테크놀로지(주),청진기 하나로 세계 의료기기 시장 정복 꿈꾼다!
4526
1 [2]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iat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