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heart sounds via E-mail
Check heart sounds via E-mail

심장음을 이메일로 체크하십시오.

Can reply within two minutes

2분 이내로 응답이 가능한…

By Yngve Vogt | Published Computerworld Norway                    dated on August 28th 2002



The North of Norway, as the first in the country, has taken into use technology that makes it possible to check heart sounds through e-mail.

국가 최초로 북 노르웨이에서는 심잡음을 포함한 심장음을 이메일로 보내 체크를 받을 수 있는 기술을 사용하고 있다.



The Children Heart Disease Association is unconditionally positive.

또한 아동심장병협회에서는 이에 대해 무조건 긍정적이다.



Every year GPs discover several hundred children with suspicious heart sounds. Only a few of these cases are an indication of a serious condition.

매년 개업의들은 병으로 추정되는 심장소리들을 가진 수백명의 어린이들을 발견한다. 게다가 몇몇 케이스는 매우 심각한 상태임을 나타낸다.



Previously children had to travel to Tromso for outpatient examination at the University Hospital for Dr Lauritz Bredrup Dahl at UNN Northern Norway (UNN).

이전의 어린이 환자들은 대학병원의 외래환자 검진을 위해 여행을 해 왔다.



The wait time could be several months. Today telemedicine has arrived in the rural districts.

검진을 받기 위해 기다리는 시간은 몇 개월 가량 되었다. 오늘날 텔레메디신은 농촌지역 까지도 정착화 되었다.



Local GPs can send heart sounds via e-mail for analysis by cardiologist Dr Lauritz Bredrup Dahl at UNN. 지역의 개업의들은 UNN의 심장전문가인 Dr. Dahl 로부터 심장음의 분석을 위해 이메일을 통해 심장음을 전달할 수 있다.



A reply is ready within a day or two. The new technology is built upon Electronic Stethoscope system. 응답은 대개 하루에서 이틀내로 준비되며, 이 새로운 기술은 전자청진시스템에 의해 이루어 진다.



The sound is digitised and stored in sound files. These are then sent as normal attachments to an e-mail explains Dr. Dahl.

그 보내진 소리는 디지털 처리되어 소리로 저장된다. 이런 것들은 평범하게 첨부파일로 붙여서 이메일로 보낼 수 있다고 Dr. Dahl은 설명한다.



Dr Dahl, together with colleagues from the Norwegian Centre for Telemedicine, has for a number of years researched whether this type of examination offers the same security of diagnosis as classical doctor examinations.

Dr Dahl은 원격진료 노르웨이 센터의 동료와 함께 정통 의사의 실험으로서 이러한 방법의 연구가 진료하는데 동일한 안전을 제공하는지 어떤지 수년간 연구를 해왔다.



In order to check this, a CD was compiled with a range of different heart sounds and four heart specialists were asked to analyse the content.

이것을 판단하기 위해서, 다른 심장음들이 편집된 CD와 이 내용을 분석하기 위한 심장전문의 4명이 요청되었다.



Diagnostic accuracy was 90%. “This is no worse than in reality. The specialist’s accuracy was so good that we have proven that it is possible to use this method” continues Dahl. The research results will be published in a medical research journal during the autumn, however the results were presented to The Children Heart Disease Association in the middle of August.

분석 정확도는 90% 였다. “이것은 사실보다는 더 나쁘지 않은데, 우리가 이런 방법을 사용해서 하는 것이 가능하다는 것을 증명할 만큼 심장전문의의 정확도는 너무 좋았다.” 고 Dr. Dahl은 계속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Medical Research Jourmal 가을호에 실려지게 될 것이나, 결과는 8월 중순경 어린이 심장병협회에 제출 되어졌다.



To minutes is enough 몇분이면 충분해…….



“On average I need 2 minutes to analyse the heart sounds. So the social economic savings are high. Parents do not need to take leave from their job, which saves lost workdays. They also save on travel, which can be expensive.” explains Prof. Dahl.

심장소리를 분석하는데 평균 2분이 필요하다.  그래서, 경제적으로도 유용하다. 부모들은 회사에서 떠나지 않아도 되고, 잃어버린 작업일을 구할 필요도 없다. 그들은 또한 여행을 떠날 수도 있다.”고 Dahl 교수는 설명한다.



“Our attitude is unconditionally positive. This will prove an enormous relief for the families. Given our geography, children, with their family, have to travel great distances to the larger hospitals in order to check out suspicions of a heart condition.” says Deputy Chairman Marthe Jistad of The Children Heart Disease Association.

“우리는 무조건 긍정적입니다. 이것은 가정에 엄청난 경감혜택을 입증할 것입니다. 지리적 상황으로 보면, 그들의 가족과 아이들은 의심이 가는 심장 상태를 체크하기 위해 큰병원이 있는 곳까지 엄청난 거리를 여행하여야만 한다.” 고 어린이심장협회장 대리역인 Marthe Jistad는 말한다.



In order to make use of the system GPs need to use a stethoscope system and a signal processing program. The program is fully integrated with Doris, a tele-medical multi-media tool that is used by the majority of doctors in Northern Norway.

이런 시스템을 사용하기 위해선 일반개업의들은 심장 시그널 분석 프로그램과 전자청진시스템이 필요하다. 이 프로그램은 북노르웨이의 의사연합에 의해 사용되는 원격진료용 멀티미디어툴인 Doris로 통합되어 진다.



Doris, was originally developed by the National Centre for Telemedicine, but was passed on to Well Diagnostics three years ago. For skin disorders and a number of other sicknesses, doctors have already for some time sent pictures to various experts via e-mail.

Doris는 원격 의료를 위한 국립 센터에 의해 원래 개발된 Doris는 3년년 전에 좋은 진단법으로 통과 되었지만, 피부 무질서와 많은 다른 병들의 분석을 위해, 의사들은 이미 이메일로 다양한 전문가들에게 그림들을 보내는 것들을 했다.



...Continued



Check heart sounds via E-mail



Project Manager Didrik Widding of Well Diagnostics is of the opinion that heart analysis via e-mail is social economic. “Yes - are you crazy? In northern Norway distances are large. It is difficult travelling with sick children. Parents must accompany the children. They lose wages. Normally one has to stay over in a hotel before getting a flight home again. He tells us that e-mail heart analysis has been under trials for a couple of years. This is now in regular clinical use at 50 installations throughout northern Norway.”

좋은 진단법들의 프로젝트 매니저 Didrik Widding은 이메일을 통해 심장을 분석하는 의견이 사회적으로 경제적이다고 한다. 북노르웨이의 거리가 멀어서, 아픈아이들을 데리고 여행하기는 쉽지 않다. 부모들을 아이들을 동반해야만 하는데. 그들을 많은 돈을 허비해야 하고, 통상 집으로 다시 오기 전까지 호텔에서 지내야 한다.  그는 이메일로 심장을 분석하는데 몇 년의 준비기간이 있었다고 우리에게 이야기 했다. 이것이 지금은 북노르웨이 전체에 50개를 설치됐는데 규칙적으로 임상에 사용하고 있다.

translated by JSKim.


   구한말 진료사진

gstec

   Cutting The Noise Out Of Heartbeats

gstec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piatty